Tag Archive for: 청소년

2016 선농인문학서당 《사기본기》 1강 – 신화의 시대에서 역사의 시대로

《사기》를 읽는다는 것. 왜 하필 《사기》일까? 그 많고 많은 고전 가운데, 인문학을 공부할 수 있는 좋은 책 가운데 왜 하필 사기일까? 사실 가장 적절한 대답은 ‘우연’과 ‘인연’ 때문이다. 어쩌다 보니 이 책이 선택되었다. 그러나 그것은 어떤 사건을 위해 예비된 것일지도 모르지. 따라서 그 이유를 따져 물어보았자 별 대답을 찾기...

계속 읽기

SF 소설 읽기 1강_ 로봇, 생각하는 기계

SF 소설 읽기 1강_ 로봇, 생각하는 기계

흔히 로봇이라고 하면 ‘인간을 닮은 기계’를 떠올리지만 본래 의미는 이와는 다르다. 잘 알려져있듯 ‘로봇’은 체코어로 노동을 뜻하는 ‘robota’가 어원이다. 즉, 인간의 노동을 대신하는 기계가 로봇이다. 여기서 인간 노동이란 주로 공장 노동자의 일을 가리킨다. 공장에 들어있는 수 많은 로봇 팔 등을 떠올리면 된다. 단순하고 반복적인 일, 정밀하고 정확한 일에 로봇이...

계속 읽기

2012년 청소년 고전학교 2학기 :: <맹자>, 천하무적 맹자가 나가신다

2012년 청소년 고전학교 2학기 :: <맹자>, 천하무적 맹자가 나가신다

춘추전국春秋戰國의 혼란을 해결하기 위해 수많은 사상가들이 등장합니다. 그 중 우리가 만나볼 사람은 ‘맹자’라는 인물입니다. ‘천하무적’, 이 말보다 그를 잘 설명할 수 있는 말이 있을까요? 맹자와 대화를 나눈 사람들은 모두 맹자의 날카로운 언변을 감당하지 못하고 고꾸라집니다. 그렇다고 맹자를 말재주나 있는 뛰어난 논쟁가 정도로만 생각해서는 곤란합니다. 그는 선배였던 공자처럼 자신의 이상을...

계속 읽기

강의 후기 – 10월 17일 음성고등학교, 무극중학교

강의 후기 - 10월 17일 음성고등학교, 무극중학교

지난 여름부터 10월에 강의가 몇 개 잡혔어요. 그 가운데 가장 반가운 곳은 음성이었습니다. 제 외가가 있는 곳이기 때문입니다. 이번에 내려가면서 생각해보니 거의 10년 만에 음성을 가보는 것이었네요. 외할아버지가 살아계실 때에는 명절이면 가끔 찾아가던 곳이었는데, 할아버지가 돌아가시고는 갈 일이 없었습니다. 음성에 사시는 할머니는 명절 때면 청주 큰외삼촌 댁으로 나와 계시곤했지요....

계속 읽기

강의 후기 – 10월 14일 철원중학교, 철원여자중학교

강의 후기 - 10월 14일 철원중학교, 철원여자중학교

지난 10월 14일에는 철원에 다녀왔습니다. 철원이 그렇게 먼 곳인지는 몰랐어요. 한참을 자다 일어났는데도 여전히 시골길을 달리고 있더군요. 둘러보니 38선을 넘어 북쪽으로 올라가고 있었어요. 그렇게 북쪽으로 올라온 게 얼마만인지. ^^;; 아침에 버스에 내려 서둘러 학교로 향했습니다. 강남 터미널에서 8시 차를 타고 출발했는데 10시 20분 정도에 철원 동송터미널에 도착했어요. 30분에 강의가...

계속 읽기

7일 7책] #8 – 외로운 아이 《어린왕자》

7일 7책] #8 - 외로운 아이 《어린왕자》

무엇 때문이었을까? 어릴 적 《어린 왕자》는 결코 쉬운 책이 아니었다. 이 책을 처음 읽었던 것이 초등학교 고학년 시절이었던 것으로 기억하는데, 알쏭달쏭한​ 말들 때문에 꽤 따분하게 읽었던 것으로 기억한다. 한 번만 읽은 건 아니었던 것 같은데 대체 무엇을 말하고 싶은지 이해하지 못했다. 그 뒤 중고등학교 시절 다시 읽었는데 그때도 마찬가지였다....

계속 읽기

7일 7책] #7 – 아침의 루쉰 《들풀》, 《외침》

7일 7책] #7 - 아침의 루쉰 《들풀》, 《외침》

  책방 온지곤지를 열면서 얻은 소득 가운데 하나는 아침을 일찍 시작하게 되었다는 점이다. 정말 문득 시작하게 되었다. 다행히 마음이 맞는 몇이 있어 당장 실행에 옮길 수 있었다. 아침 9시에 모여 소리 내 책을 읽었다. 그런데 왜 하필 루쉰이었을까? 특별한 이유가 있었던 것은 아니다. 다만 그럭저럭 한그럭저럭한 책을 읽고 싶지는...

계속 읽기

2015 선농인문학서당 《논어》 4강 – 스승의 초상

1. 학문學問이란 무엇인가? 유가儒家의 특성 가운데 하나는 배움(學)을 이야기하는 데 있다. 따라서 학문學問이라는 주제를 이야기하려면 유가의 이야기에 귀를 기울일 필요가 있다. 다만 여기서 주의할 것이 있는데 바로 말의 쓰임이다. 오늘날에 학문이라고 하면 통상적으로는 대학이나 대학원에서 습득하는 전문지식을 가리킨다. 그 지식, 더 좁게 말하면 전공지식을 학문이라 지칭하곤한다. 그러나 본디 이...

계속 읽기

2015 선농인문학서당 《논어》 3강 – 수레 바퀴를 따라

1. 읽기의 힘! 잔소리. 말했을 테지만, 과제를 받는 이유는 1) 더 깊은 읽기를 위해 – 과제를 쓰기 위해 어쨌든 한 문장이라도 붙잡고 씨름할테니까. 2) 활발한 수업을 위해 – 과제를 읽으면서 어떻게 수업을 진행할지 영감을 받을 수 있으므로. 모든 기대에는 실망이 뒤따르기 마련이지만, 과제를 받아보면서 한숨이 나온 게 하나 둘이...

계속 읽기

2011년 청소년 고전학교 :: 《논어》, 배움과 우정의 공동체를 찾아서

2011년 청소년 고전학교 :: 《논어》, 배움과 우정의 공동체를 찾아서

《논어》, 배움과 우정의 공동체를 찾아서_ 10월 9일 ~ 12월 18일   고전이란 단지 낡은 텍스트를 가리키는 말이 아닙니다. 늘 새롭게 읽을 수 있는 텍스트, 오늘 우리의 삶을 날카롭게 분석하고 미-래에 대한 비전을 보여줄 수 있는 텍스트입니다. 청소년 고전학교에서는 고전을 통해 자기 힘으로 생각하는 훈련을 합니다. 시공을 초월해 오늘날까지 전해지는...

계속 읽기

메일 보내기

아무 내용이나 상관 없어요. 메일을 보내주세요.

보내는 중입니다..

로그인하세요.

계정 내용을 잊으셨나요 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