주희의 《논어》 읽기 #5 – 〈공야장〉, 〈옹야〉+

주희의 《논어》 읽기 #5 – 〈공야장〉, 〈옹야〉